본문 바로가기

초가을의 불멍

 

초가을의 불멍

 

 

지난 9월 차박을 하고 있다던 친구내외를 찾아가

숯불에 삼겹살을 구워먹고 남은 숯으로 불멍을 해보았어요^^

 

 

고기를 다 먹었다며 숯을 치우려 하길래

그냥 둬달라고 부탁을 해서 말이죠ㅋ

선선해진 저녁에 남은 숯불을 바라보고 있으니 좋더라구요

다음엔 활활 타는 장작불로 불멍을 해보고 싶네요ㅎㅎㅎ

 

 

'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  (22) 2022.01.01
초가을의 불멍  (19) 2021.11.27
앱으로 변형된 luree  (16) 2021.11.10
약육강식(弱肉强食)의 세계  (14) 2021.10.22

태그